아버지 - 이혜선 / 낭송 박태서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아버지 - 이혜선 / 낭송 박태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4건 조회 2,235회 작성일 15-11-28 21:51

본문

소스보기

<CENTER><EMBED height=48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640 src=http://cfile9.uf.tistory.com/media/232644455656AACB2AC472 allowfullscreen="true" menu="0" wmode="transparent"></CENTER>

댓글목록

이재영님의 댓글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버지...
십 여년전에 작고하신 아버지를 떠올려봅니다.
엄마를 힘들게 하시는 아버지를 마음 아프게 해드린 다음 날..
아버지는 우리 곁을 떠나가셨습니다.
참 나쁜 딸.
비내리는 일요일, 박태서 낭송가님의 낭송을 들으며
생각에 잠겨봅니다.
좋은 낭송,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남기선*님의 댓글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버지.....
불러보기만 해도 좋은 아버지입니다.
너무 일찍 잃어 가슴 시린 이름입니다.
박태서 낭송가님의 깊은 울림에
다시 먼 기억들을 들춰  꺼내어 봅니다.
좋은 낭송 감사해요 .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깊고 풍부한 목소리를 지니신
박태서 사무국장님의 좋은 낭송에서
이혜선샘의 귀한 시심이 좋아서
한 참을 붙들려보는 저녁 시간입니다.
박태서 낭송가님의 멋진 목소리
 자주 올려 주세요. 참 좋아요^^

Total 25건 1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5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 11-20
24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9 10-03
23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7 06-27
22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1 04-20
2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0 02-04
20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5 01-16
19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6 01-05
18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0 11-23
17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5 10-30
16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6 09-28
15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4 09-08
14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4 06-28
13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4 12-30
12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4 12-30
1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4 12-09
10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9 08-05
9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0 07-24
8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8 07-16
7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7 07-09
6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0 03-25
5 TES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1 01-19
4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6 01-07
3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6 12-06
열람중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6 11-28
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91 07-1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