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 이근모 (낭송 최현숙)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동백꽃 / 이근모 (낭송 최현숙)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0건 조회 1,565회 작성일 16-03-10 09:36

본문

소스보기

<iframe width="720" height="405" src="https://www.youtube.com/embed/EukPZpb_dZE"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

댓글목록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근모 시인님의 동백꽃 시심의 애잔함을
최현숙 낭송가님이 깊고 포근한 음성으로
잘 낭송해 주신 좋은 낭송에 머물러
최현숙 샘이 전하는 시낭송의 매력에
기분 좋게 빠졌다 갑니다.
꽃샘 추위에 건강 잘 챙기세요^^

마니피캇님의 댓글의 댓글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향일화 고문님
잘 지내시죠?
신학기라서 정신없이 하루가 가고
어느새 주말이네요.
담 주말은 매화가 절정일거라는데
꽃구경 다녀오셔요

남기선*님의 댓글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최현숙 낭송가님
음색이 참 깊고도 애절합니다
붉은 동백의 핏빛 애절함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되네요
이근모시인님의 시 잘 감상했습니다
감사해요*^^*

마니피캇님의 댓글의 댓글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젊을 땐 몰랐는데
나이들수록 동백꽃이 좋습니다.
그러고 보니
남기선 부회장님 환한 웃음이
동백꽃입니다요.
어서 선운사 동백꽃보러 오이소
피었는감 몰라도...
향일화 고문님은 매화꽃보러 가시고
지는 윗마을 산수유 피었는지나 가볼랍니다.

이재영님의 댓글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근모 선생님께서 요즘도 글을 쓰시네요?
아주 아주 오래 전에 낭송으로 녹음을 했던 기억이 납니다.
좋은 음색으로 전해주시는 시는,
마음 속에 착착 감기면서 남습니다.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마니피캇님의 댓글의 댓글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도 녹음 의뢰를 받고
낭송하면서 이 시인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말씀으로 보아 참 겸손해보이셨습니다.
시들이 다 좋았지만
특별히 동백꽃과 고려인이
제 가슴을 붙잡았지요
계절이 더 늦기 전에 동백꽃을 보고파
올려보았습니다.

Total 369건 7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29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1 07-07
128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5 07-01
127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2 06-27
126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6 06-24
12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8 06-15
124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6 06-14
123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1 06-10
122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9 06-08
121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2 06-06
120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2 06-05
119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1 06-02
118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4 05-31
117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6 05-29
116 하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6 05-27
115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5 05-21
114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6 05-18
113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05-16
112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1 05-06
111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3 05-04
110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5 05-01
109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6 04-29
108 먼하늘 선혜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4 04-27
107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1 04-26
10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4 04-25
105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3 04-18
104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2 04-18
103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04-16
102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3 04-16
101 野生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3 04-14
10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04-12
99 김윤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1 04-08
98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1 04-05
97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1 04-05
96 (서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8 04-03
9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9 04-01
94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8 04-01
9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7 03-31
9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8 03-31
9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 03-25
9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2 03-2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