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9일 토요일, 선유도공원, 시마을 봄축제에 초대합니다. > 전문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4월9일 토요일, 선유도공원, 시마을 봄축제에 초대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9건 조회 1,373회 작성일 16-03-16 12:57

본문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시마을 예술제를 개최합니다.


http://www.feelpoem.com

선유도 공원 야외무대에서 
4월9일 토요일 오후 2시에 있습니다.



행사내용은 
오카리나와 플루트 협연, 시노래,시인들의 시낭송,낭송가 합송
노래와 함께 하는 시간, 관객 시낭송 외 다양한 내용들이 펼쳐집니다.

시마을 가족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많이 참여하시어 보고 싶었던 시마을 가족들도 만나고 
벚꽃도 보시고 즐거운 시간을 가져 보세요.
모두 일손을 놓으시고 선유도의 봄을 즐기려 달려 오세요



시마을, 봄 Festival 



봄, 꽃을 만나다

선유도 야외원형극장에서
일시: 2016.4.9(토) 14:00~15:30
뒤풀이: 4시~ (여의도 인근 식당)
뒤풀이 식대: 만원



선유교를 건너서



선유도공원 야외원형극장으로 모이세요.



원형극장 관람객들의 모습



2011.8.20.선유도 원형극장 시마을행사(향일화님 게시판에서)



시마을 가족들의 그간 화기애애했넌 지난날의 행사 모습을 보세요.
모두 선유도로 모여서 
시마을에서 맺어진 끈끈한 정을 또 곱게 이어가요.
꽃처럼 아름다운 시마을에서 
아름다움을 더욱 돈독히 키워가는 시마을사람들, 화이팅! 













선유도공원은
과거 선유정수장 건물을 자연과 공유할 수 있도록 최소한으로 개조한 후 
문을 연 우리나라 최초의 환경재생 생태공원이다. 
선유봉이라는 작은 언덕이 있어 신선들이 유람하며 즐겼다는 한강 위의 
작은 섬 선유도는 이제 색다른 서울의 명물로 자리매김하였다. 
1965년 양화대교가 개통되고 1968년 본격적인 한강 개발이 시작되면서 
선유도는 섬이 되었다. 

1978년에는 선유도 정수장이 신설되었다. 
2000년 선유도 정수장이 폐쇄된 뒤, 물을 주제로 한 공원으로 만들기로 하고 
산업화의 증거물인 정수장 건축 시설물을 재활용하여 녹색 기둥의 정원, 
시간의 정원, 물을 주제로 한 수질정화원, 수생식물원 등을 만들었다. 

2002년 4월 26일, 선유도공원으로 문을 열면서 시민들에게 개방되었다.
양화대교 중간에 위치한 선유도공원은 과거의 정수장 건축구조물을 재활용하여 
국내 최초로 조성된 환경재생 생태공원이자 “물(水)의 공원”입니다

*오시는길
▶ 지하철 이용
9호선 선유도역 : 2번 출구, 도보 10분 
9호선 당산역 : 13번 출구,버스 5714 이용
2호선 당산역 : 1번 출구,버스 760, 5714 이용
2,6호선 합정역 : 9번 출구, 버스 603, 760, 5714, 7612 이용
▶ 버스 이용- 603, 760, 5714, 7612
▶ 승용차 이용
내비게이션 '양화선착장'으로 검색. 양화한강공원(02 3780 0581-3)주차장 이용
일요일 공휴일 무료, 기본30분 1,000원, 추가 10분당 200원, 1일 주차 10,000원
4월-10월 09:00-23:00, 11월-3월 09:00-21:00 


시마을홍보담당/찬란한 빛 김영희

  
시마을 '로고송' 노래: 허영택
작 시:  허영숙  작곡: 이재성

댓글목록

찬란한빛e님의 댓글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마을로고송 허영택님의 노래를 올리고 싶은데
게시물에서 바로 흘러나올 수 있게 소스를 못 만들어서
만들어 올려주시거나 이곳에 <embed src=> 에 넣을 수 있게 알려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그 로고송은 시마을소식난에 있긴 한데요.

이재영님의 댓글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우와, 김영희 선생님^^
멋지게 꾸며 시마을 예술제를 홍보해주시네요.
어찌 이리 다정다감하신지요.

덕분에 더욱 자세한 공지가 되었네요.
감사드립니다..^^*

이충관님의 댓글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찬란한빛 김영희선생님^^
멋지게 꾸며주신 홍보자료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많은 분들이 참여하셔서
즐겁고 행복한 시마을 축제가 되었으면 합니다~ㅎ

손성태님의 댓글

손성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김영희 운영위원회 홍보이사님, 고맙습니다.
선유도를 안내하는 홍보사진이 참 마음을 편하게 가도록 합니다.
따뜻한 마음씀씀이에 감동이 잔물결로 밀려옵니다.
감사드립니다.

시마을 운영위원회 회장 손성태 올림.

향일화님의 댓글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찬란한빛 홍보이사님 고맙습니다.
시마을을 사랑해주셨던 샘의 사랑이
곱게 놓아주신 사진 속에서 전해옵니다.
그날 선유도의 벚꽃이
시마을 가족들의 사랑만큼 빛나겠지요
그날 뵙겠습니다^^

*시사랑님의 댓글

*시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와그리움이_있는_마을__로고송_-_허영택
<EMBED style="HEIGHT: 42px; WIDTH: 230px; FILTER: gray()" type=audio/mpeg height=42 width=230 src=http://mini-files.thinkpool.com/files/mini/2016/03/16/jai62_시와그리움이_있는_마을__로고송_-_허영택.mp3 allowNetworking="internal" autostart="true" volume="0" loop="true" x- allowscriptaccess="never">

찬란한빛e님의 댓글의 댓글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시사랑님, 감사합니다.
지금 바쁜볼일로 다른게시판은 오후에나 바꿔놓아야겠습니다.
너무좋습니다.

Total 369건 7 페이지
전문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29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1 07-07
128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6 07-01
127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2 06-27
126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6 06-24
12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8 06-15
124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6 06-14
123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1 06-10
122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9 06-08
121 낭송작가협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2 06-06
120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2 06-05
119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1 06-02
118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4 05-31
117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6 05-29
116 하나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6 05-27
115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5 05-21
114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6 05-18
113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4 05-16
112 향일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1 05-06
111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3 05-04
110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5 05-01
109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6 04-29
108 먼하늘 선혜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4 04-27
107 박성현비그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2 04-26
106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4 04-25
105 남기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3 04-18
104 마니피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2 04-18
103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8 04-16
102 이재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3 04-16
101 野生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3 04-14
10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04-12
99 김윤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1 04-08
98 이충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1 04-05
97 청아/최경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1 04-05
96 (서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8 04-03
95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9 04-01
94 유천 홍성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8 04-01
93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7 03-31
92 찬란한빛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8 03-31
91 박태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1 03-25
90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3 03-23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