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외도섬2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아름다운 외도섬2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8건 조회 102회 작성일 18-11-06 23:56

본문

추억이 깃든 사진 몇장과 그리고

아래 포토 사진은...
2년전 봄인가...?
아무튼 산을님께서 올려주신 사진으로 엄청 부끄러운 포토로 꾸민 영상시입니다~ㅎㅎ

어느날 카페 게시판을 살피다가 포토 영상에 새겨진 산을님의 닉네임을 확인 후~^^
반가움에 배경음으로 넣어 올려봅니다~^*^

아마 그때부터~??ㅎㅎㅎ
이미 정해진~??
좋은 인연으로~ㅎㅎ

네네~^^
더 감사하는 마음입니다~^.~





댓글목록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리앙님  우린 예전부터  인연을 맺어좋은 관계로  예약이  되었나  싶어요
나또한  이렇게  마음씨가  예쁘고 착한  젊은 리앙님을  시마을로 인연이  되었다는
것이  무척  영광입니다

 우린 아직  얼굴한번  못보았지만  이상이  같고 함께하는 공간에서
 저는 무척  행복한  마음입니다
 리앙님  앞으로도  우리  변함없는  우정으로  함께  해요.

리앙~♡님의 댓글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우연히 게시록을 들쳐보다가~^^
산을님 닉네임을 확인 하는 순간~헉~하는 묘한 기류가~흐르더군요~ㅎㅎㅎ
그리고 내심 기뻤어요~^^

마치 제게온 인연을 예비하신 것 마냥~헤헤

그래서 그럴까요~?^^
간혹 전번을 주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쉽게 와 닿지가 않았는데~^^
산을님께서 쪽지로 번호를 알려주신 후~^^
왠지 자석처럼 끌리는....포근함~?^^
아무튼 그랬는데~^^

역시나...참 좋으신 분이라는 것을...^^
오프라인도 아닌 온라인에서 마음과 마음을 함께 할 수 있다는 것에...
다시한번 감사하고 행복한 마음입니다~^*^

산을님~^^
오래오래 함께 하는 날까지 늘~건강하시구요~^^
아주 많이 사랑합니다~^*^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리앙님  오늘 아침  카톡에서 문자가  왔어요
내용은  수영장 회원님이신  연장자분이  늘 함께  수영하고  인터냇공부함께
하고  아시는것이  아주 많으셨던  남자분이
 한동안  안보여서  궁금했는데
 
 영면을하셨다고  부고가  왔네요
 인생은  잠시  왔다가  언젠간  떠나가버리는  존제
 참  마음이  아프네요 .
  이종하  분  이분은  평소 약주도  과식도 안하시는분인데 ...

리앙~♡님의 댓글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주변에 함께 하는 지인의 부고에 산을님께서 많이 놀라셨겠어요...
네네 맞습니다~^^

산을님~^^
늘~즐겁게 행복하게 웃는 날들이 많으시길 바라구요~^^
늘~건강하세요~^*^

저별은☆님의 댓글

저별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외도의 풍경이 아련히 떠오릅니다
외도 애들아빠와 함게 다녀온곳 지금도
근 15년전쯤에 다녀온곳 이지만 눈에 생생합니다

산을님과 멀리 리앙님의 고운정이 참으로 아름답습니다
시마을 에서의 인연 우리나이 테에는 특별난 인연이지요
다복 다복 두분의 대화가 들리는듯 합니다

언젠가 두분의 상봉을 기대합니다
리앙님 멋진 외도 풍경 감사히 봅니다 고맙습니다 건강하세요 ~

리앙~♡님의 댓글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별은님~^^
지난 추억속에 풍경이..
계절마다 돌아오면서 그때그때 그 흔적들을 되새기게 되더군요~^^

네네~^^
감사합니다~^.~
제가 아주 많이 노력해야지요~^^
산을님의 활기있는 모습에서 인생의 맛을 배웁니다~^*^
그래서 더 감사하는 마음입니다~^.~

저별은님~^^
주말 행복하게 보내세요~^*^

Total 4,91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