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를 사랑할때 세상은 아름다운 것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누군가를 사랑할때 세상은 아름다운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212회 작성일 18-10-25 08:22

본문

♣  누군가를 사랑할때 세상은 아름다운 것 ♣ 


살아가면서 사랑해야 할 대상이
있다는 것은 더없이 행복한 일입니다

그 벅찬 감정이 인생에 희열을 안겨주며
삶의 버팀목이 되어주기 때문입니다

꿈의 성질이 어떤 것이든
인간은 꿈을 꾸는 한 아름답습니다


꿈은 팽팽한 현악기처럼 아름다운 음률을
내기 위해 삶을 긴장시키기 때문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은 이 세상의 작은 것까지
모두 아름다움의 의미를 부여하는 사람입니다


누군가를 사랑할 때
우리는 세상이 아름답다 고 노래합니다

우리는 너무 많은 것을 사랑하고
너무 많은 사람을 욕심내는 것 같습니다
한 사람을 사랑하는 일이 얼마나
벅찬 일인지도 모르면서 말입니다


인생은 문제의 시작과 끝을 되풀이하며
종착역에 이르는 것인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문제의 골짜기를 지날 때도
험악한 바위틈에 피어오른 한 송이
꽃을 볼 수 있음이 삶의 비밀이기도 합니다


그리웠던 곳에서 보고 싶었던 사람을
마주보면 마음이 마냥 푸근해 집니다
사람이 행복한 것은 그리운 곳과
보고싶은 사람이 있기 때문입니다

내어줄지 모르는 사랑은 사랑이 아닙니다


진정한 사랑은 자신이 상처받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 것입니다

사랑함으로써 자신이 자신다울수
있었다면 그 사랑은 참 사랑일 것입니다
서로가 상대를 "나" 답게 하는 일에
열중하는 것이 아니라 그가 "그" 답기를
격려해 주는 것이 아름다운 사랑일 것입니다

우리 인생에서도 썰물과
밀물의 때가 서로 교차합니다
절망의 풍경 속에서도 희망은
기다림으로 숨겨져 있는 것입니다
- 좋은글 중에서 -
 <html 제작 김현피터>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벙어리 바이얼린 (브룩클린으로 가는 마지막 비상구 ost) ♬ 어디에선가 그대와 함께 들었던 음악이 흐르죠 햇살이 눈부셔 그대가 생각났어요 내가 없는 오늘도 그댄 잘 지냈겠죠 다시 또 그대의 환상이 밀려와 이른 새벽녘까지 잠을 못 이룰 거예요 그댈 잊겠다고 한 적 하루도 없었죠 사랑해요 마지막 그 날까지 그대가 보고 싶어요 그대가 보고싶어 죽을 것만 같아요 누군가 그대를 잊었냐고 묻죠 내 맘은 벙어리가 되어 아무 말도 할 수 없어요


 



댓글목록

Total 6,128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4 10-02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1 10-01
공지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1 09-30
공지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1 09-25
61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11-15
61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11-15
61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1-15
612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11-15
61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1-14
61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1-14
61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11-14
611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1-13
611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11-13
61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11-13
61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11-12
61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11-12
61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11-12
61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1-10
61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1-10
61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11-10
61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1-09
6107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 11-09
61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11-08
610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1-08
6104 개도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1-07
610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11-07
610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11-07
61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11-07
61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11-07
60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1-07
60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11-07
60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11-06
60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06
60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11-06
60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11-05
60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 11-05
60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1-05
60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2 11-03
60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11-03
608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1-02
608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1-02
60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8 11-01
60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11-01
608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2 10-31
608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7 10-31
608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10-30
608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 10-30
608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0-30
608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0-29
607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2 10-29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